CONTACT

초이앤라거 갤러리는 2013년 최선희와 야리라거(Jari Lager)가 공동 대표로 독일 쾰른에 설립하였고 독일 거주 최진희 디렉터가 합류하면서 런던, 파리, 쾰른을 거점으로 유럽에서 활발한 활동을 펼지고 있다. 최선희 대표는 2002년부터 유럽과 한국을 오가며 독립 큐레이터, 아트 컨설턴스, 미술과 관련한 글을 집필하는 기고가로 활동하면서 해외 작가들을 한국에 소개하고 한국 작가들을 해외에 알리며 다국적 컬렉터들에게 현대 미술에 대한 자문 역할을 해왔다. 야리 라거는 1998년부터 런던에 갤러리를 운영하면서 지금까지 지금까지 유럽을 주 무대로 활동해오고 있으며 최진희 대표는 독일 미술계에서 경력을 쌓으면서 초이앤라거 갤러리의 위상을 키워왔다. 이들은 독일의 갤러리에서 다국적의 작가들을 소개하는 수준높은 전시를 기획해오고 있고 유럽의 미술관들과 전시를 공동 기획하고 독일, 미국, 영국, 프랑스, 홍콩, 한국 등 세계 무대에서 열리는 국제 아트페어를 통해 프로그램을 확장해가고 있다. 초이앤라거 갤러리는 2016년 5월  BAIK ART(LA), Baudoin Lebon(Paris), Gallery Su:(Beijing)과 협업하여 연합 갤러리 SPACE KAAN 을 서울에 오픈했다.

In May 2016, Choi&Lager Gallery celebrated the opening of its new space in Seoul’s Kangnam district. This new Korean office and exhibition space is a natural progression for co-founders Sunhee Choi and Jari Lager following the successes of Choi&Lager Gallery Cologne (Germany), which the long-term partners have run alongside director Jinhee Choi since late 2012. The gallery unites German, Asian and international artists at different stages in their career, working in a variety of media. What they share is an attitude to experiment, encapsulating a whole spectrum of ideas from fields of art history, media theory, politics, literature and culture. A broad program of exhibitions and artists invite interesting and diverse practitioners from Asia to Europe and vice versa, many for the first time. Choi&Lager is already gaining wide critical success, helping artists to develop and assert themselves strongly on an international level.

 

 

choilager logo

Wormserstrasse 23. Cologne 50677. Germany

Opening hours: Wed-Fri, 11am-1pm / 2pm-6pm

Sun, 11am-2pm or by appointment only

+49 (0)2 21/16 99 25 40

http://www.choiandlager.com

info@choiandlager.com

MENU